일반 갤러리

프리스코..1

31 미미 16 60 0 0


오늘은 정말 기분이 너무 꿀꿀한날..

속이 상해서 눈물이 ..ㅠㅜ

아끼는 스카프를 잃어 버렸어요,,

분명 어느곳인줄 알것 같아 다시 운전 하고 가보니 ...당연히 없죠.

찾지못할꺼라는 걸 알면서도..혹시나..


오래전 엄마가 하시는 말씀..

나이가 먹음 자꾸 흘리고 잃어버린줄 도 모른다..

하시던 말씀이,,

벌써 첫 기일 이 ~~~너무나 시간이 빠르네요.


집에서 걸어서 10분 ,,

떨어지는 햇님 ~~ 엄마가 무지 보고 싶어요.


b2395ab55f1bca12f17dbf7128935c6b_1552705708_228.jpg
  • 카메라모델명 : ILCE-6500
  • 렌즈모델 : E 10-18mm F4 OSS
  • 촬영일시 : 2019:03:15 19:27:50
  • 촬영모드 : 수동모드
  • 셔터속도 : 1/250
  • 조리개 : f/6.3
  • ISO : 100
  • 화이트밸런스 : Auto
  • 측광모드 : Multi Segment
  • 노출보정 : 0.00eV
  • 초점거리 : 18mm
  • 35mm풀프레임환산 초점거리 : 27mm
  • 플래시 : Off Compulsory

 







16 Comments
포근 하고 따뜻함이 느껴집니다.
31 미미 03.17 11:37  
따뜻함 느낌을 받으셨다니 감사 할 따름입니다,,^^~~
땡큐요 박사님.^^~~
64 서비 03.16 12:25  
어 ~~~~~~~~~~~~~~~~
이런 곳이 있었어요?
지금까지 보아온 달라스의 가장 아름다운 곳입니다
어머님 생각이 날 때에는 이곳으로 오시면 될 것 같습니다
31 미미 03.17 11:38  
달라스 아름다운곳 많아요,,
혼자 다니기가 무서워서 갈수 없을뿐,,
오늘도 다녀왔습니다,,^^>>ㅎㅎ
26 아기곰 03.16 12:51  
스카프는 다시 사면 되니
추억을 스카프랑 바뀠다고 생각 하시면 이득 이 아닐까요?

저기 보이는 집들은 얼마에 형성 되여 있나요? ㅋㅋ
31 미미 03.17 11:41  
스카프는 살수가 없어요,,,ㅠㅜ,,
오늘까지도 마음이 좋치 않아 다시 운동 다녀와서 집앞 호수에 다녀왔습니다..
쿨한데,..이번 스카프는 기분이 오래 갈것 같습니다..ㅠㅜ,

보통,,크기에 따라 다르지만..지금 보이는 크기 정도 집이라면 7~~8억 정도합니다,,
~~ 석양빛이 아름다운 강가의 노을과집들이
너무 너무 잘맞아 떠러지네요 ~~
31 미미 03.17 11:42  
물이 보여 들어가 보니 이런 풍경이 보여서 기분이 좀 좋아졌어요,,^^~~
12 달호 03.16 18:21  
한폭의 그림입니다. 액자에 넣어보심이 어떨련지.....
31 미미 03.17 11:43  
정말요?,,왕칭찬 입십니다...ㅎㅎㅎ
감사합니다..달호님.^^~~
보고 싶은 마음 깊겠지만 그것도 시간이 답을 주겠지요~
31 미미 03.17 11:44  
네..시간이 답이지요..
오늘도 무지 그립네요,,어쩜 기일에 갈수 없어서 더 그런지도 모르겠어요...
8 JosephJeon 03.17 04:51  
저도 살고 싶은 도시 입니다.
31 미미 03.17 11:48  
달라스 좋아요...하루에 평균 200가구에 이사를 온다는 정보가 ..
우리집에서 한 10분 정도 가면 레가시 라는 곳이 있어요,
그곳은 레스토랑과 약간 놀수 있는 곳이 있는데,,한국을로 말하면..압구정동?,이나 강남..ㅎㅎ
도요다 본사가 그 근처루 이사를 와서 ..
플래노 프리스코가 학군이 좋아서 집값이 갑자기 확 올랐어요ㅣㅣ
11 samyJeong 03.18 22:04  
걸어서 10분거리에 이렇게 멋진 풍경이 있다뇨!!!
31 미미 03.19 01:15  
차로 10분 가면 루이스빌 큰 호수가 있어요,
그곳에선 지금부터 보트 타고 낚시도 하고 하는 곳이 있어요,.
호수가 동서남북으로 있어.북쪽 끝자락이 프리스코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