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에세이

태국 치앙라이 주변에 있는 화이트 템플 왓 롱쿤( Wat Rong Khun ; วัดร่องขุ่น)

M 운영자 3 4480 2 0











태국 치앙라이 주변에 있는 화이트 템플 왓 롱쿤( Wat Rong Khun ;  วัดร่องขุ่น) 을 소개합니다.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335_19.jpg
 

 

 

 

 

 

이미 치앙라이를 찾는 한국 단체관광객의 필수 코스중 하나로 자리잡을 만큰 우리나라사람들에게 유명한 사원중 하나입니다.

태국의 대표적인 사원을 몇개 꼽자면 방콕에있는 왓 아룬과 람빵에 있는 왓 쁘라텟 람빵루앙등이 전통적인 태국 불교도의 입장에서는 의미있는 사원입니다.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335_26.jpg

<차램차이 코싯피팟(Chalermchai Kositpipat) 1955년생, 회화, 평면예술, 출처 : 위키피디아>

 

 

 

 

 

 

 

그러나, 1996년에 차램차이 코싯피팟(Chalermchai Kositpipat)이라는 예술가에 의해 건축이 시작된 이 사원은 현대 태국 사원건축에서 하나의 획기적인 사건이었습니다.

외국의 관광객에도 그렇지만 태국인들에게도 상당히 인상적인 모습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불교는 원래 다양한 문화와 양식을 배척하기 보다는 받아들이는데 익숙하다고 본다면, 이 사원은 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사원중 하나라고 이야기해도 무리는 없을듯 합니다.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335_37.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335_44.pn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335_55.jpg
 

<차램차이 코싯피팟 의 대표적 작품 출처 : 위키피디아>

 

 

 

 

 

 

 

 

 

 

그의 작품은 태국의 전통적인 불교문화를 새롭게 해석한 작품으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습니다. 결국 현 국왕의 지지를 받으면서 태국에서 가장 유명한 회화 작가중 한사람이 되었죠. 태국에서 가장 유명한 미대인 실리파콘 대학 출신인 그는 고향 치앙라이로 돌아와 흰색 사원의 건축을 계획하게 됩니다.

지역의 한 유지가 부지를 기부하고, 그가 벌어놓은 자산으로 시작해, 수많은 태국인들의 기부를 받아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아직까지 지속적인 공사가 이루어 지고 있습니다. 한 인터뷰에서 그는 "오직 죽음만이 나의 작업을 멈추게 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으니 사원이 완성되어 지는 과정 또한 흥미로운 볼 거리임에 틀림없습니다.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42_07.jpg
 

 

 

 

 

 

 

 

 

화이트템플 즉, 왓 롱쿤을 촬영할때 가장 문제가 되는 점은 수많은 조각 거울에 반사되는 햇볕이었습니다. 강령한 햇볕이 직접적으로 렌즈를 통해서 들어오는 하레이션때문에 눈이 아플지경이었습니다. 선글라스와 ND필터정도는 준비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저는 부근의 고산마을에 들렀다가 돌아오는 길에 잠깐 둘러 본것이라, 본격적인 작업이라고는 말 할 수 없겠습니다.

그래서 사진이 좀 실망스럽더라도 이해해 주세요. ^^;;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5_67.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6_28.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6_74.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7_71.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8_76.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8_9.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499_05.jpg
 

 

 

 

 

 

 

주요 테마는 불교신화를 기초한 연옥과 천상이라는 주제입니다. 연옥과 천상으로 이어진 다리를 지나면 불상을 안치해 놓은 중앙법당에 들어서게 됩니다.

이 법당에는 치앙라이의 유명한 스님의 밀납인형이 있습니다. 언듯보면 실물인지 착각 할 만큼 잘 만들어졌는데요, 사진 촬영은 금지 되어 있습니다.

이 중앙법당에서는 신발을 벗고 들어가야 합니다. 태국의 많은 사원과 일부 장소에서는 반드시 신발을 벗고 들어가게 되어있습니다.

그러데, 일부 한국 단체관광객들께서 무시하고 신발을 신고 문앞까지가 안에 뭐가 있나 하며 들어다 보고 계셨습니다 .

지키는 자원봉사자들이 한국말로 "신발, 신발"하는 모습에 저 자신까지 부끄러워 졌네요.

자신이 기독교인이건 뭐 다른 타종교인이건 간에 다른 장소에 손님으로 간것이니 기본적인 예의는 지켜 주셨으면 합니다.

덕분에 그 그룹들과 떨어질려고 한참동안 그늘에서 쉬어야만 했습니다.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621_15.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621_27.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621_42.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621_57.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2621_75.jpg

 

 

 

 

 

 

 

 

 

차램차이의 회화작품과 굉장이 연관이 있습니다. 그는 회화에서 설치로 장르를 옮긴듯해 보이지만, 그의 스타일 장식양식에는 변화가 없는듯 했습니다.

그의 회화작품이 상당히 드라마틱한 종교적 색체를 띄고 있다면, 이 사원 작업은 그에게 있어 순수한 종교인으로써 또는 하나의 순례자라는 마음으로 작업한 듯합니다.

상당히 오랫동안 화려한 장식의 완벽을 더하기 위해 시간을 들인 흔적이 있습니다.

전통적이면서도 세련된 패턴은 그가 그린 회화작품에서도 많이 등장하는데요, 이 러한 패턴이 현실에서 절제된 색감으로 표현되었다고 느꼈습니다.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3514_8.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3514_92.jpg 

 

 

 

 

 

 

 

 

6485d80b2336bab9ab0ed7f831aab08b_1431953515_08.jpg
 

 

 


 

 

 

 

 

 

 

 

 

 

 

 

 

 

 

 

 

 

 

 

 

 

 

 

 

 

 

 

 

 

 

 

3 Comments
6 망부석JPG 2016.01.23 21:26  
진짜 예술이네요 아직도 진행중이라니 한사람의 머리속 의식이 저런 섬세한 건축물이 되어가는 것이 정말 놀랍습니다 그런데 한쿡 사람들은 신발도 안 벗고 들어가고 아휴 ;
4 mustangsally 2016.02.20 03:51  
정말 대단한것 같습니다.
33 라포르 2017.09.17 21:31  
사원이란
고정관념을 깬

화이트템플
신선합니다.

사진에 대해서
하나씩 배우는
재미가 참 감사합니다.

보석 같은
인격을 표현한 것 같습니다.

참 멋지고
눈부시게 아름답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