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비 & DIY

나는 왜 캐논을 버렸나, 캐논의 역사부터 앞으로의 기대감까지

M 권학봉 16 801 2 0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5996_0954.jpg
 




더 나은 방송을 위한 후원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https://toon.at/donate/hakbongkwon


안녕하세요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입니다.

질문은 아래 웹사이트의 질문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http://www.strobistkorea.com


해당 영상은 특정 브랜드를 비하, 비난할 의도가 없으며, 본인의 경험과 상식에 따른 개인적인 소견일 뿐입니다. 시청시 주의 부탁드립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19_7835.jpg
 

캐논의 역사는 1933년  고로 요시다가 설립한 정기광학연구소 부터 출발합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30_5039.jpg
 

첫번째 시제품 콰논KWANON 과 KASYAPA 렌즈에 대해서 알아 봅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41_4071.jpg
 

첫번째 시판 제품인 HANSA Canon 과 니콘렌즈에 대해서 이야기 합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49_2319.jpg
 

전후 일시 휴업과 RF카메라를 만들며 첫번째 SLR카메라인 PELLIX를 살펴보고, 처음으로 두각을 나타낸 AE-1 에대해서 이야기 합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64_1079.jpg
 

EF마운트로의 전환을 시도한 EOS 650과 다음에 나온 플래그십 카메라 EOS-1 그리고 대중적인 성공을 가저온 EOS5 에대해서 이야기 합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74_0294.jpg
 

교과서 왜곡을 주도한 극우 단체를 지원한 캐논에 대해서 살펴 봅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086_025.jpg
 

디지털 SLR의 첫번째 D30 부터 첫 풀프레임 DSLR인 1Ds 를 살펴보며 캐논의 성장에 한 획을 그었던 5D 에 대해서 살펴 봅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100_5491.jpg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100_9784.jpg
 

5D Mark II 부터 Mark III로 갈때의 변화와 경쟁 모델에 비해 떨어지는 부분 그리고 DR에 대해서 알아봅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111_1591.jpg
 

캐논의 사업부별 비중에 대해서 살펴보고, 시스템 카메라의 시장 점유율을 비교해 봅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120_346.jpg
 

최근 발표한 EOS R과 새로운 마운트에 대해서 이야기 합니다. 



8130c6641cfc2d67fc98a32dbb4d6e56_1536466128_2928.jpg
 

마지막으로 고화소 떡밥에 대해서 알아 봅니다.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 4.0 International Public License
크리에이티브 커먼즈의 비영리/ 교육/ 비평/ 연구 규정에 따른 저작권 예외조항의 적용을 받습니다.
원작자 표기, 출처를 표기 합니다.

https://creativecommons.org/licenses/by-nc/4.0/legalcode
Creative Commons may be contacted at creativecommons.org.

16 Comments
M NewDelphinus 09.09 13:42  
유투브로 먼저 봤는데 모를때  오막삼을 사버려서...스펙을 볼줄알았다면  D810으로 갔을텐데말이죠...그땐 DR이 뭔지도 모르던때라...중급형 미러리스라도 잘 나오길 기대합니다...아마추어가 기변하기에는 출혈이..ㅎㅎ
M 권학봉 09.09 18:00  
네, 그렇죠. 기변할때는 출혈할 만큼의 이유가 있어야 할것 같습니다.
오막삼도 아주 극단적인 환경에서 그렇다는 말이지 나름 좋은 바디인것은 맞구요.
각자 필요에 따라서 선택하면 될것 같습니다.
해당 영상은 유튭에 사람들이 좋아할 만한 내용으로 만든것이라 너무 신경쓰지 않으셔도 됩니다.
아무튼,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수집가인  저야  캐논의  바르낙도    (Canon IV S)  요사이  잘  사용중이며
필카나  디30  부터  50  디  까지  소장

가끔  밥  이나  주고  합니다.

저도 캐논의  사진입문    20디로  시작  캐논은  그냔  수집용이고

어느  날인가  니콘  유저  로서  투자는  니콘에게만  합니다.

저  야  사진  역사  속

장비라도  수집  하였  사오니

미련도  후회도  없고

잘  소장  하여 

후세대 에게  체험의  기회를  삼으면

그  거이  진정한  수집가이며  취미  아닌가  싶습니다

참고로  수집한  장비가  1  년에  500  마넌  정도  감가  상가  떨어  지지만

무어이든  족히  20  년은  묵어야  숙성  돼는  듯  합니다

영상  보러  감니다. ^^^
M 권학봉 09.11 12:13  
좋은 말씀 정말 감사합니다.
칠 벗겨진 옛날 모델을 보니까 세월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51 thereday 09.09 19:56  
캐논 유저로서는 섭섭하기도
그렇지만 기변하기에는 너무 멀리 와서
그냥 끝까지 캐논으로 가야만 하는ㅠㅠ
M 권학봉 09.11 12:14  
네, 너무 카메라에 개의치 마시고,
촬영에 집중하시면 될것 같습니다. 또 캐논이 짠하고 좋은거 만들지 모르잖아요.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61 서비 09.09 21:43  
나도 케논의 이야기는 많이 들어서 알고 있습니다만
이미 장만해버린 케논을 버릴려니 너무 많은 투자가 또 따라야 한다는 현실에 어쩔 수 없네요
미안할 따름입니다
M 권학봉 09.11 12:14  
아이고 상황에 맞게 그냥 쓰시면 될것 같습니다.
말이 그렇다는거지 뭐 큰 차이는 없어요. ^^
시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13 Sunsetsky 09.09 22:32  
정말 이번은 기대가 되긴합니다.
하이엔드 G1X MarkII 쓰고있는대요 저 링 정말 편합니다........
안써보신분은 직접 채험해보시길......
저링이 달려나온것 만으로 캐논을 다시 선택했내요~
예판 치열할듯 합니다. 제예상 30분내 마감요.....
초기 물량 소진하면 다음 물량 들어오기까지 연말이나 되야.....
전세계적 물량 공급 딸릴것으로 예상요. 특히 렌즈킷은.......
DR은 나와봐야알겠찌만 5DMk4랑 같을듯 기대하고 있어요.
M 권학봉 09.11 12:16  
네, 정말로 저런 링하나가 조작성을 개선하는데
생각해 보면 왜 아직까지 아무도 않했나 싶어요.
3천만 센서니까 오막포 보다는 DR이 개선도지 않았을까 기대해 봅니다.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기억하기로는 캐논이 니콘을 본격적으로 추월하게 된 계기가 바로 AF 기능이었고 이후 스포츠 사진기자들에게 AF는 거의 필수의 기능으로 자리 잡았고 그 주요 무대가 88올림픽이었던 것 같습니다.
M 권학봉 09.11 12:16  
캐논이 완전히 바꾼 EOS시스템에 EF마운트는 당시 AF가 타사에 비해서 정말 좋았던것 같습니다.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축하합니다. 16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5 킁킁 09.10 23:32  
니콘 쓰다 후지 쓰다 캐논 쓰다 다시 니콘으로 왔습니다. 핀도 그렇고, 보정도 잘 먹고... 바꾼 보람이 있다고 아내가 그러네요. ^^:
M 권학봉 09.11 12:17  
아, 정말 다양한 카메라를 사용해 보셨네요.
만족하신다니 다행입니다. ^^그럼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13 한국늑대 09.11 20:43  
항상 많이 배웁니다. 감사합니다.
20 싱싱포토 09.12 18:36  
항상 잘 시청하고 있습니다~!

축하합니다. 17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Hot
M 古九魔 | 카메라&렌즈

인기 Z7 주요사항

12    1    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