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스트로비스트 갤러리

흔적....

Tantara 14 210

c8b6d8c5134393789ef85438100a3f3a_1516749363_19.jpg
  • 카메라모델명 : NIKON D90
  • 렌즈모델 : 24.0-70.0 mm f/2.8
  • 촬영일시 : 2018:01:24 03:38:43
  • 촬영모드 : 수동모드
  • 셔터속도 : 1/200
  • 조리개 : f/8.0
  • ISO : 200
  • 화이트밸런스 : Auto
  • 측광모드 : Spot
  • 노출보정 : 0.00eV
  • 초점거리 : 24mm
  • 35mm풀프레임환산 초점거리 : 36mm


장롱카메라 라고 하죠?

보통 "우리집에 카메라(필름) 있어. 가져다 줄게!" 하고 가져다준 카메라는 생각보다 상태가 좋습니다.

집마다 하나쯤은 있어야 했던 카메라지만..

그닥 사용빈도가 높지않고, 폼잡으려 당시 비싼 가격에 사두었던 카메라들이기도 하기 때문이죠.


군대 몇기수 선임을 정말 오랜만에.. 아니, 제대하고 20몆년만에 처음으로 만나게 되었습니다.

제가 사진을 좋아한다는 말을 듣고는 역시 똑같은 물음말과 함께 후에 카메라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헌데 카메라를 건내주면서 "이 카메라 아버지 유품이야..." 라고....

유품을 전해주기가 쉬운것은 아닐터인데...

뷰파인더 아래 필름박스 부분에 코가 닿아 낡아있는 모습을 보니 아버님이 사진을 무척이나 많이 다루었슴을 알 수 있었습니다.

저의 아버지 유품도 아닌데...

왠지 마음이 무거워 집니다.

그 분에게는 소중한 물건이었을텐데..

무심코 "안쓰면 가져다 주세요!" 했던 말이 후회스러워 집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15 Tantara  골드
2,494 (76.6%)

반갑습니다! 좋은정보 공유하고자 합니다.

Comments

서비
참으로 고마운 분이네요
아버님 유품을 넘갸주시다니.....................
앞으로 잘 보관하셨다가 다시 만나는 날 보여주면서 잘 관리 하고 있다고 자랑겸 안심을 시켜드리세요
Tantara
네... 사진도 보내드렸고...의사도 여쭈어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트와일라잇99
저 카메라로 선임분이셨던분을 촬영해드리거나 잘 찍은사진 한번씩 보여주시면 좋아하실것 같아요 ~
Tantara
다음에 만나면 찍어드리기로 했어요~~^^ 감사합니다!
thereday
사용하는 이가 없어서
잊혀지기 보다는
아껴주는 새주인을 만나
다시 작동되어 주기를

돌아가신 선임분 부친께서도
바라고 계실것 같네요
Tantara
아날로그가 줄 수 있는 의미가 아닐까 생각해요.. 내구성이 강해 이런 흔적을 만날 수 있으니 말이예요~~
잊혀지지 않도록 잘 다루어야겠어요~~^^ 감사합니다~~
빛으로빚은세상
전 아버님이 쓰시던 펜탁스 카메라가 잦은 이사 와중에 어디론가 사라져 버렸습니다. 
어릴 적 소풍 갈 때 부담스러워서 애지중지하면서도 시원한 뷰파인더 때문에 무척이나 좋아했던 카메라인데 말이지요.
Tantara
버리시지 않았다면 어디 깊숙히 있을듯한데... 찾으셨으면 좋겠어요...
그 뷰파인더 저 역시 기억합니다....^^
그대산가자
아날로그 필림카메라
보고있으니 추억들이 나는군요
저도 아직 제습함에 4대가 들어가 있지요
그중 슬라이더 필림도 찍다 마른 니콘 FX-2가 그대로 있네요 ~~
언제 다시 살려서 담아봐야겠네요
Tantara님덕에 다시 생각하게 되어서 감사 합니다

축하합니다. 14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Tantara
필름이주는 기다림의미학.... 디지털과는 비교 할 수 없는 기쁨을 주잖아요? 물론 실망도 많이 주죠..ㅎㅎ
꼭 살려주셔요~~^^ 감사합니다~
루비아빠
카메라 박물관에 있어도 어울리겠단 생각이....저도 필카 구해보려고 애쓰는 중입니다^^
Tantara
의외로 중고사이트나 충무로 나가시면 쉽게 구하실 수 있어요...
그런데...충무로는 너무 비싸요...ㅋ
CharlesHan
아날로그 세대여서 인지
필름의 미련은 떨치지 못하고
얼마전 Hassel 503을 영입 잘 운용중입니다
지금의 디지털 보다는 부족하지만
티지 않고 은은함은 역시 필름인가 봅니다
35mm 필카도 한대 구입하고 싶어 집니다^^
Tantara
필름의 향수를 느끼고 싶을때 가끔 필름촬영을 하는데... 디지털에서 부족한 부분을 나름 채워주는 듯 합니다.
아직도 필름들이 냉장 보관되어 추위에 벌벌떨고 있기만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