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로비스트 코리아

리뷰

[사용기] 유쾌한생각 TT560 vs 580EX2 비교 사용기 上

권학봉 0 349

3. 같은 가격으로 촬영할수있는 사진비교


      가.580EX2 VS TT560

 

 

上편에 이어서...

 

 

 

9a7f5067d971fd696e085de95bad90df_1432104121_14.jpg

 

 

기타와 다리의 그림자가 공간감을 상당히 왜곡하고있는게 보이실 겁니다. 카메라의 머리위에서 때리면 이런 현상때문에 문제가 많이 됩니다.

 

 

 

 

 


9a7f5067d971fd696e085de95bad90df_1432104121_28.jpg

 

사나이는 숙녀에게 직사를 들이데지 않는다... 는 아니고 이것도 비교샷을 깜빡했네요.. 죄송합니다.

 

 

 

 

 

 

 

 

 

 

 

 

 

 


9a7f5067d971fd696e085de95bad90df_1432104121_35.jpg

 

 

 

 

아침햇살이 반사판처럼 약한 조명을 만들어 주었네요. 특히 주목할점은 금속성기둥들이 늘어서 있는 부분인데, 카메라 위에 메달고 찍은 580EX II의 사진을 보세요. 금속의 직접반사가 강하고 멀리 늘어서 있는점이 보실 접니다.

특히 맨앞에 필요없는 부분에서 가장 강하게 일어나고 있죠. 조명은 카메라에서 때고 사용해야하는 큰 이유중 하나입니다. 아래 사진은 흔히들 fill light 라고 하는데, 조명을 세게 사용하지 않고 그림자안에 디테일을 조금 살려주는 역활만 하는거죠. 물론 있는게 없는것 보다 100배 낳고, 악세사리를 사용하는게 그냥 메달고 쓰는것보다 100배 낳다고 보시면 될것 같습니다.

 

 


9a7f5067d971fd696e085de95bad90df_1432104121_49.jpg
9a7f5067d971fd696e085de95bad90df_1432104121_57.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38 권학봉  최고관리자
10,376 (3.4%)

사진에는 촬영자의 인격이 각인된다 빛으로 그리는 사람들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