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자유게시판

사진을 좋아하시는분이라면 한번 볼만한 영화같아요.

한밤의로망스 15 130

제목은 뱅뱅클럽이란 영화입니다.

지금은 개인업을 하고있지만 저도 지방신문사에서 16년간 근무를 했었는데요.

사진기자들의 고충을 조금은 이해하게 되었네요. 


눈앞에 사람이 불타고 칼에 맞고 있는상황에서도 머리속에는 조리개 5.6 빛의방향을 생각하고 있는장면

굶주려 죽기를 기다리고 있는 독수리와 소녀를 담는 장면

전쟁속 총탄에 맞아 죽은 동료를 사진으로 담는 장면

관찰자와 도덕적의무에서 갈등하는 주인공들의 모습


꽤 볼만한 영화인거 같습니다. 1.8기가 짜리 mp4파일인데 공유할수 있으면 좋겠는데 파일이 커서 어디 올리지를 못하겠네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4 한밤의로망스  골드
418 (67.6%)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보일러박사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한밤의로망스
넵 ㅎㅎ 시간나시면 한번보세요~
NewDelphinus
저도 이거 오래전에 봤는데 좋은거같아요

축하합니다. 28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한밤의로망스
우연히 보게 되었는데 괜찮더라구요.
나한국인
이게 딜레마인 것 같습니다.. 다큐 사진작가들의...
그들이 사진을 안찍었다고 딱히 해줄 수 있는 것이 없지요...
죽어가는 소녀의 생명을 하루 이틀은 연장해 줄 수 있을 지 몰라도 그게 근본적인 처방을 아니거든요..
사진가들에게는 특히 다큐에서는 어찌보면 진실을 정확하게 알려주는게 임무인데...
그럼에도 자기의 본분을 잘하면 욕먹어야하는....
사회의 지탄을 받아야하는... 그래서 스스로 삶을 마감해야하는 경우까지도....
한밤의로망스
한번쯤 생각해보게 되는 영화인데요.
당시 소녀의 생명을 구해낸다 해도 근본적인 원인은 해결하지 못하겠지요. 저 사진한장으로 기아에 허덕이는 아프리카의 상황을 전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고 합니다. 촬영자는 실제로 퓰리처상을 수상까지 하였으나 엄청난도덕적 비난을 받았다고 합니다. 결국은 자살을 선택하였구요.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라 더욱더 몰입감있게 보았습니다.

축하합니다. 1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서비
나도 사진을 찍고 있지만
사진 보다도 사람들의 생명이 우선이라고 생각하는 일인 입니다
물론 사진사들마다 다른 생각을 가지고 있으리라고 생각합니다만
나의 생각이 그렇다는 말입니다
한밤의로망스
네 맞습니다. 사람의 생명보다 소중한게 있을리 없지요 ~
thereday
영화 포스터를 보니 전문 다큐 사진작가들의 이야기인가 봅니다
보고 나서 후기 올릴께요
등대
이런 영화는 어디서 볼수 있는지 ??????
인터넷 검색해서 나오는지 해봐야겠네요.
감사 합니다.
카제
저도 예전에 이 게시판에 남겼던 영화네요 ^^ 몇 장의 사진들 추가로 있으니 필요하신분은 보시기 바랍니다.
http://www.strobistkorea.com/bbs/board.php?bo_table=free&wr_id=6157&sfl=wr_subject%7C%7Cwr_content&stx=bang&sop=and
나이콘
이런 정보 너무 감사합니다.!!
등대
혹 자막만 받을수 있을까요.
오늘 받았는데 자막이 없네요.ㅠ
thereday
http://cineaste.co.kr/bbs/board.php?bo_table=psd_caption&wr_id=750791
자막은 주로 씨네스트에서 받으시면 됩니다
thereday
처음에는 백인 시각으로 본 아프리카의 인종 학살을 다룬 영화인가 했는데
중반을 넘어 가면서 다큐 사진사들의 현실적인 문제점들을 깊이있게 다루는
영화네요
주인공보다는 케빈과 켄이라는 두 인물이 오히려 주인공이 아닐까 싶습니다
좋은 영화 추천해주셔서 간만에 진국 설렁탕 한그릇 먹은듯 깊은맛의 영화를 봤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새소식 사진가의 길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의 뮤직 비디오가 드디어 나왔습니다. 댓글21 권학봉 03.12 1769
새소식 [경축]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공식 주제가 "사진가의 길 스트로비스트 코리아"가 발매 되었습니다. 댓글38 권학봉 03.07 1479
공지 스트로비스트 코리아의 관리자 분들을 소개 합니다. 댓글24 권학봉 04.15 1522
새소식 포인트가 모자라신 분들께 희소식 ! 댓글29 권학봉 01.18 3368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입니다. 댓글12 운영자 05.18 8931
1897 뻘글 모니터를 샀습니다 댓글10 rolleiflex 22시간전 38
1896 그냥 라이트룸에서 촛점 확인해주는 플러그인 댓글4 thereday 23시간전 46
1895 공지 세계테마기행에 출연하기로 해, 운영자 부재 신고합니다. 댓글20 권학봉 2일전 54
1894 그냥 동조기 짝 맞추기 어렵네요. 댓글4 쿠니 5일전 67
1893 그냥 한국사람들이 잘 모르는 좋은 미국 필터회사 추천합니다 댓글10 나이콘 5일전 77
1892 뻘글 소소한 지름 댓글15 NewDelphinus 7일전 109
열람중 오늘은요 사진을 좋아하시는분이라면 한번 볼만한 영화같아요. 댓글15 한밤의로망스 7일전 131
1890 오늘은요 삼년만의 일출 출사 댓글15 thereday 8일전 85
1889 새소식 책구입했어요 댓글3 hanul 8일전 40
1888 그냥 불금인데 음악하나 듣고 가실게요.. 댓글7 NewDelphinus 8일전 49
1887 뻘글 스냅스 포토북 무료 이벤트 하네요 댓글2 알파디베 10일전 71
1886 그냥 태국의 흔한 사진공모전 광고 댓글9 권학봉 04.10 108
1885 뻘글 풍경사진 주로 어떤 렌즈를 선호하십니까? 댓글15 앤님 04.08 121
1884 뻘글 태국의 로드 레이지, 살벌 함 주의 댓글12 권학봉 04.06 109
1883 새소식 라이트룸 업데이트 소식 댓글9 NewDelphinus 04.06 314
1882 뻘글 아직 사이트가 정상화 되지 않은것 같아요 ㅠ.ㅠ 댓글11 古九魔 04.05 97
1881 뻘글 롤라이플렉스 2.8F 댓글13 rolleiflex 04.05 74
1880 공지 캐나다에서 접속하시는 분 계신가요? 댓글9 권학봉 04.04 104
1879 뻘글 존시스템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댓글4 rolleiflex 03.31 130
1878 뻘글 요즘 싸이트 접속 잘 되시나요? 댓글9 수경 03.30 95
1877 오늘은요 치앙마이 전시 설치 댓글10 권학봉 03.30 128
1876 오늘은요 지름신이여 오시옵소서 댓글16 GoodNom 03.29 144
1875 뻘글 유창한 한국어를 구사하는 미국 초등학생 댓글3 주영아빠 03.28 98
1874 뻘글 라이트룸으로 온라인 앨범 만들기 댓글4 thereday 03.27 142
1873 새소식 가끔 방문하는 사이트 댓글11 古九魔 03.27 140
1872 오늘은요 카메라 센서청소 하고왔어요. 라이트룸에서 얼룩제거 하려다 좀 놀랐네요. 댓글14 한밤의로망스 03.26 141
1871 뻘글 오늘 카메라를 바꿨습니다. 댓글28 글로리아진스 03.23 227
1870 뻘글 (도움요청) 주거지역 인근 산업단지 및 폐처리장 설립 반대 청원 요청 댓글8 은대롱 03.22 118
1869 뻘글 욕심을 버리고 저렴한 풀프 샀어요 ㅎㅎ 댓글18 한밤의로망스 03.22 239
1868 뻘글 대형카메라를 사야겠습니다 댓글11 rolleiflex 03.22 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