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자유게시판

잔인무도한 태국의 업소여성간 토막살인 사건 (혐주의)

권학봉 8 5,762

 

태국 북동부 지방 바걸 (유흥업소 도우미)이 반토막난 시체로 발견된 엽기적인 사건,


동료의 남편이 마약 밀매를 한다고 경찰에 진술한 다음날 살해되어 두동강난 것으로 추정되며, 

범인으로 지목된 4명은 라오스와 미얀마로 도주한 것으로 밝혀져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9049_81.jpg
4명의 살해 용의자 사진 

지다랏 프롬쿤 21세      카윗타 라차다 25세

와신 남프롬 22세(체포)   프라야누치 논왕차이 24세 (주범) 

 

 

 

 

 

 

 

 

 

 

 

 

태국경찰은 이 엽기적인 살해 용의자는 현재 이웃나라인 미얀마로 도주했다고 믿고 있다. 

 

태국 바걸로 일해온 피해자가 살해당한 이유는, 동료의 남편이 마약밀매를 한다고 경찰에 진술했기 때문이라고 전해진다. 

 

이 사건은 레즈비언 성매매자로 일한 피해자의 이중생활을 드러내고 있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5592_61.jpg

개인적 원한으로 살해를 당한것으로 경찰이 추측하고 있는 피해자 와리사라 클린주이 Warissara Klinjui 23세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6078_45.jpg
경찰은 수사를 이어갈 증거확보를 위해서 피해자의 시신을 부검한다고 말했다. 

 

 

경찰은 피해자의 남편인 35세의 삭차이 바통디씨를 체포해 조사했으나 곧 풀어 주었다. 

그는 일때문에 출장이 잦았으며, 그녀의 고향에서 했던 이중생활을 눈치체지 못했다고 한다. 

와리사라는 그녀의 남편에게 할머니와 함께 조용히 생활했었다고 했다. 

 

그러나, 사실은 양성연애자인 그녀는 출신지역 동창생 여성들과 만남을 가졌고, 

가라오케의 여종업원으로 일하는 동안 온라인으로 다른 여성을 만나왔다


한편, 경찰은 그녀의 신고로 같이 일하는 동료의 남편이 마약밀매를 하고 있다는 정보를 바탕으로 체포할수 있었다. 

 

이 사건으로 와리사라의 동료인 프리야누치 논왕차이(Preeyanuch Nonwangchai,24세)는 동료 3명과 함께

끔찍한 복수극을 벌이기로 마음먹었다. 

 

경찰은 프리야누치와 그녀의 일당 2명의 여성은 현재 미얀마로 도주한것으로 확인해 주었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6806_39.jpg
와리사라의 독특한 가슴문신이 선명하게 보이는 사진 ​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6851_16.jpg
23세의 피해자가 발견된 장소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8347_81.jpg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8348_14.jpg
4명의 용의자중 한명으로 경찰에 체포된 와신 남프롬 

 

 

 

경찰은 4명의 용의자중 한명인 22살의 와신 남프롬 Wasin Namphrom 을 와리싸라의 살해 혐의로 체포했다. 

 

해당 경찰 부서장 수안 카마이는 "지금 경찰이 쫒고 있는 나머지 3명의 용의자에게 영장이 발부되었다"고 말했다. 

 

"우리는 이번 사건의 모든 내용과 함께 시간상 어떤일이 벌어 졌는지 파악하고 있다고 믿습니다. 

 

아직까지 도주중인 3명의 여성 용의자가 마지막으로 확인된 것은 미얀마 국경마을인 타치렉 Tachileik 입니다. "

 

"그녀들은 아직 도주중이지만 우리는 반드시 체포할것 입니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7197_78.jpg
토막 살해 주범으로 보이는 용의자 프라야누치 논왕차이 Preeyanuch Nonwangchai 는 경찰에 따르면 현재 미얀마로 도주했다고 한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7296_28.jpg
프리야누치의 남편이 가게에서 마약을 밀매하는 장면을 촬영해 경찰에 보고한것은 그녀가 살해당하기 하루전날 이다. 

 

 

 

"피해자는 마약밀매 용의자인 프리야누치의 남편을 신고한 다음날 살해 되었을것으로 주정하고 있습니다. "

 

체포된 용의자 와신의 말에 따르면, 프리야누치는 피해자와 같은 바에서 일했다고 한다.

 

"프리야누치가 그녀를 살해하고 시신을 토막내었어요. 저는 단지 운전을 했을 뿐입니다." 

 

그는, 그와 나머지 세명의 여성이 23일 이른 새벽 피해자인 와리싸리를 꾀어내 차에 태우는 일을 했다고 한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7707_09.jpg
살인, 사체홰손, 유기의 주범으로 지목되는 프리야누치의 사진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8796_28.png
영화 '처키'의 캐릭터 사진이 있는 티셔츠를 입고 있는 프리야누치 

 

 

 

 

 한편, 프리야누치의 언니는 "동생은 단지 경찰에 고자질한 그녀를 좀 손봐 줄려고 했을"뿐이다라고 말했다. 

 

"동생은 친구들과 그녀를 꾀어내서 차에 태운다음에 좀 두들겨 패 주려고 했던 것 뿐이에요"

 

"그런데, 와리싸라가 '내가 여기서 살아나가면 다 죽여 버렜어'라고 말하는 바람에, 동생은 그녀를 죽일수 밖에 없게 된 것입니다"

 

 

프리야누치는 와리싸라를 살해한 다음 그녀의 페이스북 개정사진에 칼을 들고 있는 영화캐릭터 '처키'의 사진을 내 걸었다. 

 

다른 페이스북 사진에서 프리야누치는 현금 다발을 들고 있거나, 거품 목욕을 하는장면 그리고 명품가방을 자랑하는 것들 이다. 

 

 

경찰은 현재 미얌마 경찰과 협조해 3명의 여성용이자들이 숨어 있을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을 조사 하고 있다고 한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8919_61.jpg
 

프리야누치의 페이스북 메인 페이지가 영화 '처키'의 캐릭터로 꾸며저 있다.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8491_24.JPG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787233104764505&set=a.776203235867492.1073741876.100004334678409&type=3&theater 

페이스북 캡처 

원문"##' ในวันที่กูล้ม ยังมีพวกมึงคอยอยู่ข้างๆกูคอยปลอบจัย ขอบคุณที่เชื่อใจกูและมั่นใจในตัวกู #เราจะจับมือกันแบบนี้ตลอดไ #รักพวกมึงเพื่อน"

 

살해 다음날 페이스북에 올라온 4명의 용의자들이 손을 잡고 있는 사진이다. 

"그날 우리는 나락으로 떨어 졌지, 그러나 내편에 서있는 너희들이 있다. 너희들의 믿음과 신뢰에 감사하며"

 

 

 

f94594985f2630fd948da92e62a18954_1496309212_2.jpg

용의자의 페이스북 사진 

왼쪽 지다랏 프롬쿤 21세, 오른쪽이 주범 프리야누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47 권학봉  최고관리자
15,327 (67.3%)

사진에는 촬영자의 인격이 각인된다 빛으로 그리는 사람들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Comments

서비
겁나는 나라네요
그러나 범인은 꼭 체포될 것입니다
태곰
영화 한편 본것 같습니다. 실제로 일어난 일이라니 참 끔찍하네요.
순록
ㅠㅠ 어느 나라든 살인마들은 정말 너무 무섭네요;

축하합니다. 6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앤님
후덜덜 하네요
태국 사람들은 우리나라 사람들과 다르게 "죽인다"라고 하면 진짜 죽인다던데...
법환
무섭네요 진짜
thereday
피살자는 왜 경찰에 비디오까지
녹화하면서 위험을 무릅쓰고 고발했는지
모르는척하는게  좋았을텐데
안타깝네요
gsleemin
약에 취해 살해한 걸까요? 덜덜 하네요
국제수배 해서 어서 체포 되길 ..
달구리
이런 끔찍한 기사와 사진은 보기가 좀 그렀네요.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주제가 작업 중간 보고 입니다. 댓글10 권학봉 5일전 89
공지 스트로비스트 코리아의 관리자 분들을 소개 합니다. 댓글24 권학봉 04.15 1249
공지 스트로비스트 정기 업데이트 및 스펨 글 관련 일일 등록글 수 제한 댓글5 권학봉 04.14 727
새소식 포인트가 모자라신 분들께 희소식 ! 댓글29 권학봉 01.18 2976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입니다. 댓글11 운영자 05.18 8638
1757 오늘은요 엄마사진 남기기 댓글4 밍혜밍해 1일전 43
1756 뻘글 대장님께 고함 댓글21 앤님 4일전 111
1755 오늘은요 미세먼지 장난 아니지 않나요? 댓글4 밍혜밍해 4일전 52
1754 새소식 플래쉬 도착했습니다! 댓글7 깡패백곰 4일전 82
1753 뻘글 오늘 대장 렌즈 수리 동영상 보면서 댓글6 앤님 4일전 67
1752 오늘은요 탐색기-카탈로그-컬렐션 댓글2 영원이 4일전 30
1751 공지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주제가 작업 중간 보고 입니다. 댓글10 권학봉 5일전 89
1750 뻘글 블로그에 이미지 댓글창을 만들다 ;; 댓글11 NewDelphinus 5일전 63
1749 오늘은요 김홍희 작가가 말한 사진에서 후보정이란 어떤의미인가. 한번 읽어 볼만한 글이네요. 댓글14 권학봉 7일전 134
1748 뻘글 이거 타보신분? 댓글28 앤님 9일전 152
1747 새소식 친절한 도움 감사드립니다(권학봉님) 댓글6 lisboa 01.09 103
1746 뻘글 블로그 만들기 어렵네요.. 댓글20 NewDelphinus 01.08 123
1745 뻘글 태국에 제가 사는 동네가 뉴스에 나왔네요. ㅎㅎㅎ 댓글28 권학봉 01.05 176
1744 뻘글 1월 중순에 제주도 가는데요 댓글9 酒樓 01.05 112
1743 뻘글 내 조립컴퓨터 댓글13 얼레리꼴레리 01.04 136
1742 뻘글 USB 2.0과 3.0차이가 크나요? 댓글8 트와일라잇99 01.02 140
1741 오늘은요 2018 파주의 일출 댓글23 酒樓 01.01 141
1740 오늘은요 2018 무술년 (戊戌年) 황금개띠해 에는 모든 소원 이루소서. 댓글14 보일러박사 12.30 88
1739 공지 사이트 접속에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걱정하지 마세요. 댓글4 권학봉 12.28 119
1738 뻘글 도메인 등록업체 이전으로 엄청 고생하고 있네요. 댓글9 권학봉 12.28 138
1737 뻘글 도대체 이게 왜 카메라 가방에.. 댓글12 밍혜밍해 12.26 227
1736 뻘글 혹시 피규어 좋아하시는 분 많나요?? 댓글25 NewDelphinus 12.26 151
1735 뻘글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주제가를 만들고 있습니다. ^^ 댓글23 권학봉 12.26 153
1734 뻘글 실화! 평범한 시민 혼자서 전국구 조폭들 쓸어버린 사건_[이슈텔러] 댓글4 주영아빠 12.23 148
1733 뻘글 하드가 돌아 왔습니다.^^ 댓글6 등대 12.17 113
1732 뻘글 89 세 여성사진작가 "셀카"전 ... 해외에서도 주목하는 독특한 세계 댓글10 주영아빠 12.17 255
1731 뻘글 캔디드 게시판에 사행성 광고글이 15개 한꺼번에 올라왔네요 댓글6 thereday 12.16 100
1730 뻘글 연습용 사진 댓글6 밍혜밍해 12.15 193
1729 뻘글 왔네가 아니고 받아왔습니다. ㅎㅎ 댓글17 순록 12.15 170
1728 오늘은요 사진 블로그 만들기... 댓글12 NewDelphinus 12.15 181